랜선 친구가 어때서… 온라인에서 터득한 인간관계 노하우

나의 온라인 첫 문장’남편은 아직 퇴근 전이다. 이 시간까지…’내가 블로그에 올린 첫 문장이다. 시간은 2011년 6월 23일 새벽 2시 48분. 그때 나는 30대 후반이었고, 첫째는 10개월이었다. 나는 아기를 재우고 난 뒤, 쉽게 잠을 이루지 못했다.나만의 시간이 너무 필요했던 나는 내일 아침에 다크서클이 무릎까지 내려온…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