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사위 끓여준다는 이 국, 제 입맛엔 최고인데요?

몸이 으스스 추운 겨울철. 뜨끈한 국물 음식이 생각나는 계절입니다. 따뜻한 것을 먹으면 속이 풀리고 몸이 달아올라 추위도 잠시 잊을 수 있습니다. “여보, 어디 국밥이라도 한 그릇 먹고 올까?””코로나도 그렇고, 밖에 나갈 필요 있나요.””이런 날 국밥에 막걸리 한 잔이 딱 좋은데!””그러지 말고, 내 굴떡국 끓일게요.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