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루한 재택근무, ‘여기’에 가니 달라졌습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여전하다. 잠잠해질 만하면 제2차 유행, 3차 유행이 이어졌다. 또 명절부터 이어진 연휴에 선선해진 날씨까지 더해져 사람들의 이동량이 많아졌고, 추가 확산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끝이 보이지 않는 코로나 사태는 우리의 일상에 많은 변화를 만들었다. 많은 기업의 근무체제가 재택근무와 유연근무제…

기사 더보기